서부경남권 '성매매 피해 지원과 방지' 등 활동 확대

오마이뉴스 | 댓글 0 | 조회 0
 (사)진주성폭력피해상담소는 경남여성회 부설 여성인권상담소와 업무협약을 맺어 '성매매 피해 지원과 방지' 등 다양한 활동을 벌이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. 정윤정 진주성폭력피해상담… 더보기

드디어 국내 뷰티박람회 7월2일 개최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중국은 코로나에도 불구하고 국제적인뷰티박람회를 속속 개최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 뷰티박람회도 드디어 개최될 것으로 예상된다.매년 4~5월에 개최되던 ‘2021 서울국제화장품∙미용산업… 더보기

상해국제뷰티박람회 개최...'미국관은 없다'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중국은 이미 광저우박람회를 지난 3월에, 최근에는 하이난에서 제1회 소비품박람회를 개최했다. 이어 어제(12일)부터는 상해국제뷰티박람회가 개최되고 있다. 국내는 아직 코로나에서 벗… 더보기

[하]K뷰티 마스카라, 중국 성적 '처참'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세계 각국의 총 2145개 마스카라 브랜드가 중국 티몰에서 치열한 경쟁을 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 브랜드는 총 253개가 진출한 것으로 확인됐다. 하지만 단 한 개 브랜드만 10위권… 더보기

K뷰티, 국내 면세점 탈출 심화될 듯...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세계면세협회 자료에 따르면 중국은 전 세계 면세품의 40%(2019년 기준)를 소비하는 큰손이다. 지난 2020년부터 중국은 정책적으로 자국 면세사업을 육성하고 있다. 자국 국민들… 더보기

[6]크림 수요 '감소'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한때 중국 시장에서 달팽이, 마유 등으로 돌풍을 일으키면서 K뷰티의 상징으로 인식돼온 수분크림이 힘이 없다. 특히 국내에서 인체실험을 통해 수십 시간 이상의 수분지속력을 갖고 있다… 더보기

C(중국)뷰티, 로레알 등 글로벌 제쳤다!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그동안 국내 화장품 업계 관계자들은 ‘최근 몇 년 사이에 C(중국)뷰티의 품질이 향상됐고 자국이라는 유리한 조건 등으로 성장가도를 달리고 있다. 가성비도 좋기 때문에 앞으로 K뷰티… 더보기

[상]K뷰티 마스카라, 밖에서 경쟁하라!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K뷰티의 메이크업이 빨리 중국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해야 한다. 스킨케어 보다 부가가치는 낮지만 미래의 성장 동력인 Z세와 친밀해지고 스킨케어 사용을 자연스럽게 유도할 수 있기 때문… 더보기

[상]K뷰티 안티에이징 크림, 대외 경쟁력 '전무'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세계 안티에이징 시장은 2021년 216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. 2020년 티몰 국제에 따르면 중국의 안티에이징 시장도 전년 대비 32% 성장했으며 20내의 절은 여성층… 더보기

[하] K뷰티 이러다 '망'한다! '투자 인색'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2020년 중국의 Z세대의 메이크업 제품 구매는 립스틱, 틴트 등 립 메이크업이 74%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아이섀도우와 아이브로우 펜슬 등 아이 메이크업이 71%로 2위, 파운… 더보기

K뷰티, 공병회수●소등캠페인●개문난방 '쇼'였나?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탄소중립에 대한 논의가 뜨겁다. 뷰티는 어떻게 친환경 이슈에 대응해 나가야 하는가? 특히 K뷰티의 최대 수출국인 중국도 이 문제가 서서히 대두되고 있다. 과거 같았으면 몇 년 지난… 더보기

K뷰티, 천연 등 ‘클린뷰티’만으론 경쟁력 없다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중국 뷰티 시장은 세계열강의 각축장이 된지 오래다.K뷰티는 자칭 부가가치가 높은 스킨케어가 강점이라고 한다. 특히 스킨케어는 한번 사용하면 특별한 이유가 발생하지 않는 한 지속적으… 더보기

어릴 적 '스테파니 아줌마'가 '기지촌 여성'이었다

오마이뉴스 | 댓글 0 | 조회 0
    "스테파니~~" 옆집 아주머니는 어린 딸애 이름을 길게 늘어뜨려 부르곤 했다. 40여 년 전, 하나도 이국적일 것이라고는 없는, '응답하라 1988' 드라마를 상상하면 쉽게… 더보기

[상] K뷰티 이러다 '망'한다! 'Z세대 확보 못해'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K뷰티가 어려워진 원인 가운데 하나는 세대교체를 하지 못한 점이다. 글로벌 브랜드는 이미 오래전부터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메이크업 개발 등 다각적인 노력을 펴왔다. K뷰티는 중국 … 더보기

K뷰티, 제2차 사드(THAAD) 충격없나?

뷰티뉴스 | 댓글 0 | 조회 0
성주 사드기지 문제가 또 발생했다. 국내 화장품은 중국시장에서 기세를 올리고 있었으나 사드가 배치됐다. 중국은 한류금지와 단체관광객 금지 등을 추진하면서 역풍을 맞았다. 지금은 상… 더보기